이대원, '미스터t(가칭)' 출격 앞서 오늘(14일) 데뷔곡 ‘오빠 집에 놀러와’·‘챔피언’ 발표
상태바
이대원, '미스터t(가칭)' 출격 앞서 오늘(14일) 데뷔곡 ‘오빠 집에 놀러와’·‘챔피언’ 발표
  • 이태문
  • 승인 2020.04.14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격투기 챔피언 → 국민 댕댕이’ 이대원, 데뷔곡 ‘오빠 집에 놀러와’·‘챔피언’으로 가요계 도전장

‘미스터트롯’ 이대원이 4인조 그룹 데뷔에 앞서 솔로곡으로 가요계 도전장을 던진다.

이대원은 14일 정오(낮12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오빠 집에 놀러와’, ‘챔피언(CHAMPION)’을 발매한다.

‘오빠 집에 놀러와’는 요즘 감각에 맞는 강렬한 스트레이트 비트와 리듬, 리드미컬한 기타가 앙상블을 이루는 세미 트로트 댄스곡으로, 작사가 최성훈과 함께 이대원이 직접 공동 작사에 참여하며 익살스러운 가사를 탄생시켰다.

여기에 ‘프로듀사’,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 다수의 드라마 OST를 작업했을 뿐만 아니라 소녀시대, 리듬파워, 플라이투더스카이 등 실력파 뮤지션들과 호흡을 맞춰온 뽕박사(최성호, 김석현)가 작곡 및 편곡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더블 타이틀곡 ‘챔피언’은 라킹한 사운드의 세미 트로트곡으로, 강렬한 보컬과 기타, 신나는 리듬이 조화를 이루며 가수 이대원의 매력을 최대치로 이끌어낸다. 특히 이 곡은 가수 영탁이 작곡해 이대원에게 선물한 곡이라는 점에서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대원은 지난달 종영한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출연해 훈훈한 외모와 탄탄한 실력으로 화려하게 주목받았다. 특히 격투기 챔피언이라는 이력과 더불어 친근감 넘치는 이미지와 사랑스러운 매력도 함께 발산하며 ‘국민 댕댕이’라는 애칭도 얻은 바 있다.

가수 박상철과 박현빈을 섞은 듯한 흡인력 있는 보이스와 파워풀한 무대를 구사하는 이대원은 “내 인생에 절대로 포기란 없다. 스포츠맨의 기질을 살려 트롯가수의 길이 아무리 멀고 험난하더라도 끝까지 흔들리지 않고 꿋꿋하게 살아남겠다”며 “‘오빠 집에 놀러와’로 젊음의 패기와 열정을 모두 쏟아부어 당당하게 팬들 앞에 서겠다”고 트롯맨다운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대원의 데뷔곡 ‘오빠 집에 놀러와’, ‘챔피언’은 14일 정오부터 감상할 수 있다.

한편, 이대원은 강태관, 김경민, 황윤성과 함께 4인조 그룹 미스터t(가칭)를 결성, 새롭게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gounsege@yahoo.co.jp

[사진 = 가한콘텐츠미디어 제공]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