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관광공사의 역발상...슬로우로드 서비스 시범운영
상태바
제주관광공사의 역발상...슬로우로드 서비스 시범운영
  • 민병권
  • 승인 2021.03.31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로를 이탈하여, 보다 아름다운 길로 안내합니다"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은숙)가 기존의 내비게이션들이 목적지까지의 빠른 길을 안내하는 것과는 달리, 도내의 다양한 여행지를 경유하는 느린 길로 안내하는 역발상 내비게이션이 공개된다고 31일 밝혔다.

슬로우로드 서비스로 명명된 네비세이션은 제주도, 제일기획, 티맵모빌리티와 함께 개발됐다. 

제주관광공사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해외여행 수요가 제주로 몰리고 있는 상황에 맞추어 여행객 분산을 통해 안전한 여행을 돕고, 여행객들이 제주도의 다양한 매력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고 밝혔다. 

공사는 서비스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하여 지난해 ‘제주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관광데이터를 활용한 여행경로 개발과 서비스 페이지 구축은 공사가 맡았다. 제일기획은 슬로우로드 서비스 최초 기획과 실행, 홍보영상 제작을 담당했다. 티맵모빌리티는 티맵 내 슬로우로드 서비스 적용을 위한 기술지원을 수행했으며, 마지막으로 제주도는 이번 민관협력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힘을 모았다.

슬로우로드 내비게이션은 제주도를 제주시, 애월/한림, 성산/표선 등 7개의 권역으로 나누어 각 권역을 연결하는 50개의 테마도로를 제공하며, 여행객들은 자신이 선택한 경로를 티맵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50개의 슬로우로드는 적게는 5곳에서 많게는 11곳의 포인트를 거쳐 가는 길로, 각 포인트와 도로의 테마는 국내외 포털사이트와 SNS, 커뮤니티 등에서의 성별, 연령별, 월별, 계절별 검색량 및 관심도, 웹 발행량과 연관 키워드 등의 빅데이터를 반영해 추출했다.

오픈 베타 버전으로 먼저 선보이는 슬로우로드 내비게이션은 티맵 애플리케이션과 제주 공식관광 포털 비짓제주 모바일 사이트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오픈 베타 서비스는 안드로이드 기기 사용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티맵 검색 후 베타테스트 참여를 선택하면 참여할 수 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슬로우로드를 통해 제주의 다양한 장소로 관광객을 분산시켜 도민과 관광객 모두가 안전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돕고, 나아가 제주 지역경제가 균형적으로 발전하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주관광공사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