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라망 치즈' 6종 출시…고급 치즈를 간편하게
상태바
오뚜기 '라망 치즈' 6종 출시…고급 치즈를 간편하게
  • 김상록
  • 승인 2020.03.03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뚜기가 고급 치즈를 간편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라망 치즈' 6종을 출시했다.

'라망'은 연인을 뜻하는 프랑스어. 다른 식품과 잘 어울린다는 의미를 지닌 오뚜기의 새로운 치즈 브랜드다.

해당 제품은 치즈의 결이 살아있어 찢어먹는 재미가 있는 스트링치즈다. 와인, 맥주 등의 술안주나 간식으로 잘 어울리며, 잘게 썰어 샐러드나 떡볶이, 라면 등 각종 요리에 토핑으로 올려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신선한 모짜렐라에 담백한 맛이 더해진 ‘스트링치즈 플레인’과 고소한 파마산 치즈가 접목된 ‘스트링치즈 파마산’등 2종으로 출시된다.

‘라망 스틱치즈’는 청정지역 뉴질랜드 원유로 만든 체다치즈다. 20g 소포장으로 부담 없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부드럽고 그윽한 감칠맛이 느껴지는 '라망 스틱치즈 체다'와 6개월 이상 숙성한 체다치즈를 엄선한 '라망 스틱치즈 노블' 등 2가지 맛으로 출시됐다.

‘라망 구워먹는 치즈’는 부드러운 모짜렐라 치즈로 만들어 말랑하고 부드러운 식감의 담백한 치즈다. 파티나 야외 바비큐 등 고기를 구워먹을 때 함께 구워먹으면 좋은 제품으로, 열을 가해도 녹아 내리지 않아 구워서 바로 먹거나 다양한 요리에 활용이 가능하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