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뇌섹녀, 현빈의 아내 이시원' 샴푸 모델 발탁…디자이너 '예산' 같이
상태바
'서울대 뇌섹녀, 현빈의 아내 이시원' 샴푸 모델 발탁…디자이너 '예산' 같이
  • 박홍규
  • 승인 2020.05.11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 출신 '뇌섹녀' 배우 이시원과 그녀의 헤어 디자이너 '예산'이 나란히 샴푸 광고모델이 됐다.

코스메틱 브랜드 벨라도르는 새롭게 런칭하는 샴푸 스칼프119(Scalp119)의 광고모델로 이시원과 청담동 헤어 디자이너 '예산'을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여배우와 담당 헤어 디자이너의 컬래버레이션 참여는 업계 처음이라는 설명이다. 

스칼프119 샴푸는 순한 성분의 안전한 탈모 기능성 샴푸로, 인공향이 아닌 아로마로 상쾌하고 신선한 샴푸향을 내고 가늘어진 머리카락에 탄력을 준다. 실리콘 성분이 없는 천연유래 계면활성제로 건강하고 상쾌한 딥클렌징 효과를 주는 게 특징이다. 특히 바이오회사 특허 펩타이드를 썼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으로 꼽힌다.

벨라도르는 "스칼프119 샴푸의 고급스러움과 이시원의 지적인 이미지가 잘 맞아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라며 "청담동에서 수많은 연예인을 담당하고 있는 디자이너 예산은 두피건강을 생각한 샴푸의 필요성에 공감, 그만의 오랜 노하우를 담아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2012년 드라마 '대왕의 꿈'으로 데뷔한 이시원은 드라마 '신의 선물-14일', '미생', '달려라 장미', '후아유-학교2015', '내 사위의 여자', '뷰티풀 마인드' 등에 출연했다. 특히 지난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현빈의 아내 역할로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이시원은 서울대 경영학과 출신의 '뇌섹녀'로도 화제를 모았다. tvN '문제적 남자'에 출연했던 이시원은 아버지가 전 멘사 회장으로, 4살 때부터 아버지를 따라 발명을 시작해 6개의 특허를 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기기도 했다.

예산은 다수의 연예인을 담당하고 있는 15년 경력의 유명 헤어 디자이너다. 과거 SBS플러스 '스타그램'에 출연해 전문가다운 헤어 스타일링 실력과 연예인 못지않은 끼로 화제를 모았다.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