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청년들 문제 해결 여전히 부족, 실패해도 일어설 수 있는 환경 구축해야
상태바
문재인 "청년들 문제 해결 여전히 부족, 실패해도 일어설 수 있는 환경 구축해야
  • 허남수
  • 승인 2020.08.05 15: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부터 청년기본법이 시행되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은 "(청년들이) 자유롭게 삶의 경로를 선택하고, 실패해도 다시 일어설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부터 ‘청년기본법’이 시행된다. ‘1만명 서명운동’을 비롯해 당사자인 청년들이 앞서서 노력하고, 지자체의 ‘청년기본조례’ 등이 축적되어 맺은 결실"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그동안 정부는 청년들이 겪는 주거, 금융, 일자리, 복지, 교육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해왔지만 여전히 부족하다. 보다 자유롭게 삶의 경로를 선택하고, 실패해도 다시 일어설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해야 한다"면서 "무엇보다 우리가 코로나를 이겨내며 ‘모두를 위한 자유’를 실천했듯이 서로가 서로를 지켜줄 수 있다는 믿음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기본법’ 시행으로 정부와 지자체는 청년정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청년들은 정책결정의 주체로 참여할 법적 기반이 마련되었다. 정부는 법에 규정된 책무를 충실히 이행해나가는 한편, 더 좋은 정책이 제때에 더 많은 청년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이야기했다.

끝으로 "청년 정책은 청년이 주체가 되어야 제대로 만들 수 있습니다. 청년들의 노력으로 청년기본법이 제정된 것을 축하하면서 ‘청년정책조정위원회’를 통해 청년들이 더 많은 목소리를 활발하게 내줄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허남수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살아있는존재 2020-08-06 12:39:25
지때문에 다들 주저앉고 폭삭 망한다는 생각은 꿈에도 못하겠지...ㅋㅋㅋ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