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코로나 방역 인력 휴식 보장해야"
상태바
문재인 "코로나 방역 인력 휴식 보장해야"
  • 허남수
  • 승인 2020.07.2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 방역 인력에게 최소한의 휴식을 보장할 수 있도록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는 지자체와 의료기관의 관심과 배려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22일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복지부와 국방부 등 관계 부처는 방역 인력이 가족과 함께 쉴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인력 지원을 포함한 지원 방안을 적극 검토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총력 대응 중인 선별진료소의 현장 방역 인력이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높은 피로도를 호소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데 따른 것이다. 대체인력 확보가 어려운 보건소 인력 등은 여름휴가 사용도 어려운 것으로 전해졌다.

강 대변인은 또 "외신이 주목한 대로 선별진료소가 2020년 1월부터 만들어졌다는 점을 주목해 주시기 바란다. 1월에 만들어져서 오늘 이 시간까지도 강행군을 계속하고 있으니 얼마나 격무로 인한 피로가 누적되어 있을지 짐작이 가능하다. 
이분들도 더위를 식힐 권리가 있다는 것이 대통령의 생각"이라고 전했다.

허남수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