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무료법률구조사업을 위해 기부금 2억원 전달...사회·경제적 약자 보호
상태바
KB국민은행, 무료법률구조사업을 위해 기부금 2억원 전달...사회·경제적 약자 보호
  • 황찬교
  • 승인 2020.12.23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사회·경제적 약자를 위한 'KB국민은행과 함께하는 무료법률구조사업' 기부금 2억원을 대한법률구조공단에 지난 22일 전달했다고 밝혔다.

무료법률구조사업은 2012년 학교폭력 피해자를 위한 소송지원 및 예방 강의를 시작으로, 국내 거주 외국인과 공무집행과정에서 소송에 휘말린 경찰·소방관으로 법률지원 대상을 확대해왔다. 이를 통해 현재까지 약 2350여명이 무료법률지원을 받았다.

무료법률지원신청은 132 콜센터로 전화하거나 가까운 법률구조공단에 방문해 소송관련 자료와 지원대상자임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외국인 근로자는 여권과 외국인등록증, 경찰·소방공무원은 재직증명서, 학교폭력 피해자는 학교폭력 피해학생으로 인정할 수 있는 진단서를 준비하면 된다.

KB국민은행은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법적 분쟁이 늘어나고 있어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의 범위를 지속적으로 넓혀 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KB금융그룹은 기업 활동 전반에 ESG(Environmental, Social, Governance)를 적용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동반성장하는 '세상을 바꾸는 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