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대구·경북 특화 카드 출시...지역밀착형 혜택 풍성
상태바
KB국민카드, 대구·경북 특화 카드 출시...지역밀착형 혜택 풍성
  • 박주범
  • 승인 2020.08.31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카드(사장 이동철)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대구·경북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역 특화 혜택과 생활 편의 혜택을 담은 특화 상품 ‘KB국민 행복한 대구·경북 티타늄 카드’를 출시했다.

이 상품은 대구·경북 지역 고객들 이용이 많은 음식점, 슈퍼마켓 등 지역 밀착 가맹점 캐시백 혜택과 이동통신요금, 주유소, 편의점 등 생활 밀착형 업종 할인을 추가로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지역 내 음식점 업종과 백화점∙슈퍼마켓 업종에서 건당 1만원 이상 씩 월 3회 이상 결제하면 각 업종별로 3000원이 캐시백 된다.

지역 대표 여가시설인 △이월드 △스파밸리 △팔공산케이블카에서 건당 2만원 이상 현장 결제 시 5000원 캐시백 혜택이 월 1회 제공된다.

전월 이용실적이 50만원 이상이면 △이동통신(SKT/KT/LG U+/KB Liiv M)∙도시가스 요금 자동 납부 △대중교통(버스/지하철)·커피·편의점(CU/GS25) △대형마트(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주유소(SK/GS칼텍스/현대오일뱅크/에쓰오일) 이용 시 5%가 할인된다. 

할인 혜택은 전월 이용실적이 △50만원 이상이면 월 최대 3000원 △100만원 이상이면 월 최대 6000원 △150만원 이상이면 월 최대 9000원까지 각 영역별로 제공된다.

배달앱(배달의민족/요기요/마켓컬리)의 경우 결제금액 2만원 당 1000원씩, 음원∙영상(멜로/지니/넷플릭스) 서비스는 결제금액 5000원 당 1000원씩, 두 영역 합산 월 최대 3000원이 할인된다.

약국 업종은 전월 이용 실적에 관계없이 월 최대 1만원 범위 내에서 결제 금액의 2%가 할인된다.

이 카드의 연회비는 3만원이며 플라스틱 실물 카드 발급 없이 스마트폰에 등록해 사용하는 모바일 단독카드로 발급 받으면 2만 4000원이다.

사진=KB국민카드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