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서 확진자 발생, 판교 사옥 폐쇄
상태바
엔씨소프트서 확진자 발생, 판교 사옥 폐쇄
  • 허남수
  • 승인 2020.11.25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판교 사옥이 폐쇄됐다.

25일 엔씨소프트에 따르면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엔씨 본사 사옥에서 근무하는 직원 A 씨가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모든 직원들에게 내용을 공유하고 귀가 조치했다"며 "내일 오후 2시까지 사옥을 폐쇄하고 보건당국과 정밀 방역 및 역학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엔씨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지난 24일부터 오는 12월 7일까지 주 2일 순환재택근무제에 돌입했다. 일주일에 사흘만 출근하고 이틀은 재택 근무를 하는 방식이다.

허남수 기자 kdf@kdfen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