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당국 "선거 유세는 5인 모임금지 적용 안해"
상태바
방역당국 "선거 유세는 5인 모임금지 적용 안해"
  • 김상록
  • 승인 2021.03.25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당국이 4·7 재보궐 선거 유세 과정에서는 5인 이상 모임을 방역 위반으로 보지 않겠다고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25일 백브리핑에서 "사적모임 자체는 규제하고 있지만, 선거운동 특성상 유세 과정에서 사람들을 만나고 인사하는 부분은 모임으로 간주하기 어렵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손 반장은 "유세하더라도 가급적 거리두기를 지키고, 악수 대신 주먹을 부딪치는 식으로 악수를 자제하도록 권고하고 있다"고 했다.

한편,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박범계 법무부 장관,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과 함께 안전한 투표환경 조성을 위한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안전한 선거를 치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선거운동 기간 후보자와 선거 사무 관계자 여러분도 직접적인 대면접촉을 최소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