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콜 포토] 미스터트롯 콘서트, 코로나도 폭우도 뜨거운 트롯 열풍 막지못해 
상태바
[앵콜 포토] 미스터트롯 콘서트, 코로나도 폭우도 뜨거운 트롯 열풍 막지못해 
  • 박홍규
  • 승인 2020.08.08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 번의 연기 끝에  7일 열린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코로나19 때문에 연기에 연기를 거듭하다가 극적으로 열린 이번 공연은 역대급 폭우에도 불구하고 팬들은 조용히, 그러나 뜨겁게 이번 공연을 즐겼다. 또 8월 8일은 임영웅의 데뷔 4주년이기도 해 더욱 뜻깊은 공연이기도 했다.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 콘서트(이하 '미스터트롯 콘서트') 첫 회 공연이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렸다. 이번 공연은 23일 일요일까지 매주 금‧토‧일요일 5회씩 3주에 걸쳐 총 15회차 공연이 진행되는 것으로 확정됐다.

송파구청의 '대규모 공연 방역 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플로어석은 한 자리 띄어 앉기, 1층과 2층 석은 두 자리 띄어 앉기로 진행, 전체적인 관람객 수를 줄인다. 또 각 회차별 관객이 겹치는 동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후 2시와 7시였던 공연 시간을 오후 1시와 7시 30분으로 변경해 진행한다. 

사진 = ㈜ 쇼플레이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