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재현 관세청장, 취임 후 첫 수출입통관 현장점검
상태바
임재현 관세청장, 취임 후 첫 수출입통관 현장점검
  • 황찬교
  • 승인 2021.03.30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재현 관세청장은 30일 인천본부세관을 방문해 여행자 휴대품 통관과 특송물품 통관 현장을 둘러보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여행자 입국 통관현장을 찾은 임 청장은 무착륙 비행 여행자 통관 현황과 우범여행자 추적 시스템 등을 살펴봤으며, 특송물류센터를 방문해 늘어나는 직구물량에 대비한 특송물품 통관 실태를 점검하고, 마약류 검색 장비 이온스캐너를 직접 가동해 보는 등 최근 급증하는 특송물품 반입 마약류의 검색 및 적발을 직접 체험해봤다.

또한, 새롭게 바뀐 조직으로 인해 국민들이 겪는 혼란․불편은 없는지 확인하고, 현장의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임 청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반등을 위한 수출활력 제고와 국민안전위해 물품의 반입 차단을 위해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관세청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