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금돼지식당’과 손잡고 돼지고기 구이 밀키트 선보여
상태바
현대백화점, ‘금돼지식당’과 손잡고 돼지고기 구이 밀키트 선보여
  • 김상록
  • 승인 2021.05.09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이 자체 식품 전문 온라인몰 ‘현대식품관 투홈’에 오는 10일 ‘금돼지식당 모둠 구이 세트’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앞서 소갈비 전문점 ‘몽탄’, 크로플(크루아상+와플, croffle) 맛집 ‘새들러 하우스’ 등 서울 내 유명 맛집과 협업해 가정간편식(HMR)을 선보인데 이어, 이번에는 돼지고기 구이 밀키트로 ‘현대식품관 투홈’의 상품 차별화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2016년 문을 연 금돼지식당은 국내 돼지고기 전문점으로는 유일하게 세계적인 레스토랑 가이드 ‘미쉐린 가이드 2021’에 빕 구르망(4만5000원 이하의 가격에 훌륭한 음식을 제공하는 식당)으로 선정된 유명 맛집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금돼지식당 모둠 구이 세트’는 3~4인이 먹을 수 있는 양이다.

갈비뼈 바로 옆의 삼겹살 부위인 '본삼겹(300g)', 눈꽃 같은 마블링이 특징인 ‘눈꽃목살(170g)’, 돼지 한 마리당 200g만 나오는 특수 부위 ‘등목살(170g)’, 껍데기(400g)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하는 고기 부위 전 메뉴와 파채소스(150g×3입), 콩가루소스(10g×2입)로 구성됐다. 

'본삼겹' 부위는 고기와 갈빗대가 붙어있는 형태로 판매되는 오프라인 매장과는 달리, 가정에서 손쉽게 먹을 수 있도록 갈빗대를 제거한 형태로 제공된다. 

국내 돼지고기 생산량 중 0.3%만 차지하는 YBD(요크셔·버크셔·듀록의 삼원교잡종) 품종만 사용해 시중에 유통되는 돼지고기와 비교해 식감은 쫄깃하면서도 느끼함은 적다. 또 돼지고기의 신선도와 풍미 등을 높이기 위해 냉장육으로만 제작됐다.

오는 20일부터 매주 목요일마다 오전 11시에 한정수량으로 판매한다. 제품은 주문한 다음날 서울 전 지역과 경기·인천(각각 일부 지역 제외) 등 수도권 지역 고객에게 새벽 배송을 통해 전달된다.

현대백화점은 10일부터 16일까지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예약 판매는 20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4주(5/20, 5/27, 6/3, 6/10)에 걸쳐 판매 예정인 상품의 일부를 사전 주문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제품 개발 단계부터 생산, 패키지에 이르기까지 종합적인 컨설팅을 지원하는데다 현대식품관 투홈이 갖고 있는 프리미엄 식품 전문 온라인몰 이미지 등으로 인해 유명 맛집들과의 협업이 순조롭게 확대되고 있다”며 “이번 ‘금돼지식당 모둠 구이 세트’를 시작으로 ‘몽탄 볶음밥’이나 서울 신당동 맛집인 ‘하니칼국수’ 밀키트 등 유명 맛집과 협업한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현대식품관 투홈을 맛집 전문 온라인 플랫폼으로 차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