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청, 서초구 56세 여성 확진자 관내 동선 공개...동대문엽기떡볶이 개포동역점 근무
상태바
강남구청, 서초구 56세 여성 확진자 관내 동선 공개...동대문엽기떡볶이 개포동역점 근무
  • 박주범
  • 승인 2020.05.25 17:5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강남구청은 서초구 코로나19 확진자 A씨의 동선을 공개했다.

A씨는 서초구 악바리주점 관련 확진자로 56세 여성으로 관내 동대문엽기떡볶이 개포동역점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남구청은 동선을 공개하면서 지난 11일 12일, 14일, 15일 낮 12시~밤 11시까지 이 음식점에 방문한 구민은 증상유무에 상관 없이 강남구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강남구청은 삼성서울병원 관련 474명 검사를 실시해 음성 450명으로 나타났으며, 진행 중 19명 및 검사 예정 5명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서초구 확진자의 강남구 동선이다.

<서초구 56세 여성 확진자 이동경로>

□ 5월 11~12일

12:00~23:00 동대문엽기떡볶이 개포동역점(개포로 506 1층)

□ 5월 14~15일

12:00~23:00 동대문엽기떡볶이 개포동역점

□ 5월 22일

양성 확인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까칠이 2020-05-26 01:30:46
엽떡 개포동역점은 학생들이 많이 가는데///// 어떻게 되는건지.....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