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 세 모녀' 살해 피의자 오늘 영장실질심사
상태바
'노원 세 모녀' 살해 피의자 오늘 영장실질심사
  • 김상록
  • 승인 2021.04.04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TN 캡처

노원 세 모녀 살해 피의자의 영장실질심사가 4일 법원에서 열린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피의자인 김모 씨에 대한 구속영장실질심사가 이날 오후 2시 서울북부지법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김 씨는 영장실질심사를 하루 앞둔 전날 취재진 앞에서 "죄송하다"고 말했다.

김 씨는 지난달 25일, 서울 노원구 중계동의 한 아파트에 침입해 세 모녀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숨진 큰딸에게 지속적으로 문자를 보내고 집 앞에 찾아가는 등 수개월간 스토킹을 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 씨의 신상공개를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글에 대한 동의 수는 공식 답변 요건인 20만 명을 넘어섰다. 경찰은 다음 주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어 이를 논의할 방침이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