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와 IOC "도쿄올림픽 연기·취소 판단은 아직 이르다"
상태바
WHO와 IOC "도쿄올림픽 연기·취소 판단은 아직 이르다"
  • 이태문
  • 승인 2020.03.04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도쿄올림픽의 연기 또는 취소 여부와 관련해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올림픽위원회(ICO)가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3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전화로 협의했다"고 밝힌 뒤 "일본은 감염증 확대를 저지하기 위해 모든 가능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나는 일본을 신뢰하며 상황이 진전되길 바란다. 개최 여부의 판단은 아직 이르다"고 말했다.

이날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집행위원회에서 "도쿄 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힌 뒤 "선수들은 준비를 계속해 달라"고 당부했다.

2020년 도쿄올림픽은 7월24일 개막해 8월9일까지, 2020년 도쿄패럴림픽은 8월 25일 개막해 9월 6일까지 열린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gounsege@yahoo.co.jp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