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오세훈 오늘 2시 마지막 TV토론
상태바
박영선·오세훈 오늘 2시 마지막 TV토론
  • 김상록
  • 승인 2021.04.05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 CHOSUN 캡처
사진=TV CHOSUN 캡처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5일 마지막 TV토론에 나선다.

이날 오후 2시부터 방송기자클럽 주관으로 두 후보 간의 TV 토론회가 열린다. 이번 토론은 두 후보의 세번째 격돌이자, 4·7 보궐선거 이전에 실시되는 마지막 토론이다.

박 후보는 오 후보의 내곡동 땅 관련 특혜 의혹과 거짓 해명 논란을 추궁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 후보는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와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 사건 등을 문제 삼을 것으로 보인다.

박 후보는 토론을 마친 뒤 강서구, 금천구, 관악구, 동작구, 영등포구 등 서울의 남서부 지역 5개구를 돌며 집중유세를 펼칠 예정이다. 오 후보는 양천구, 구로구, 동작구를 훑는 차량순회유세에 나선다. 이어 송파구와 강동구를 잇는 차량순회 유세를 진행한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