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페라계 '월드스타' 임형주, 6년만에 전주공연...15일 전주시향과 ‘2021 신년음악회’서 협연
상태바
팝페라계 '월드스타' 임형주, 6년만에 전주공연...15일 전주시향과 ‘2021 신년음악회’서 협연
  • 이태문
  • 승인 2021.01.14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조 ‘천상의 목소리’, ‘팝페라계 월드스타’라는 수식어 등으로 널리 알려진 세계적인 팝페라테너 임형주(35, 로마시립예술대학 성악과 석좌교수)가 무려 6년만에 전주시민들에게 공연으로 새해인사를 전한다.

오는 15일 19시 30분 전주시(시장:김승수)에 위치한 한국소리문화의전당(대표:서현석)에서 개관 20주년 및 전주시립교향악단(상임지휘자:김경희) 창단 45주년을 기념하고자 개최되는 <2021 신년음악회>에 메인 협연자로 초청되어 2부 무대에 오를 예정이라고 임형주의 소속사 (주)디지엔콤은 14일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날 공연에서 임형주는 윌리엄 발페의 오페라 ‘보헤미아 소녀’ 중 아리아 ‘I Dreamt I Dwelt In Marble Halls(나는 대리석 궁전에 사는 꿈을 꾸었죠)’, 앤드류 로이드 웨버 작곡의 뮤지컬 ‘캣츠’ 중 ‘Memory(메모리)’와 함께 코로나19로 지친 전주시민들 및 국민들을 위한 특별 앙코르곡도 준비한 것으로 알려져 큰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다.

아울러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Sori Arts TV’와 ‘전주MBC Original’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할 예정임은 물론 전주MBC가 주관 방송사로 참여해 TV 녹화중계(23일 오전 9시 30분)로도 방송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공연 출연진으로는 팝페라테너 임형주 외에 전통타악그룹 ‘동남풍’도 전주시향과 협연할 예정이어서 아름다운 선율로 2021년 새해를 힘차게 맞이하는 다채로운 무대를 함께 선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사진 = (주)디지엔콤

이태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